손자 강남과 77세 할머니의 좌충우돌 사이판 여행

손자 강남과 77세 할머니의 좌충우돌 사이판 여행

다음 채널에서 시청 가능: Wavve
시즌 1 에피소드 2: 동네 형 같은 털털함과 엉뚱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 강남이 조부모와 함께 떠나는 조손 공감 여행기 EBS1TV [금쪽같은 내 새끼랑]을 통해 처음으로 할머니를 공개했다. 여행 중 강남은 SNS에 할머니와 찍은 사진들을 남겼고 무슨 촬영인지, 어떤 여행을 갔는지 네티즌들의 궁금증을 자아냈었는데 알고 보니 [금쪽같은 내 새끼랑] 프로그램 촬영으로 할머니와 사이판 여행을 떠났던 것 강남은 낯선 땅 한국에서 힘이 돼주고 유독 자신을 예뻐해 주던 이모할머니를 잘 따랐고 양가 조부모님이 모두 안 계신 강남에게는 이모할머니가 유일한 할머니이자 친구 같은 존재 77세 할머니의 첫 도전 할머니 연세는 올해 77세인데 손자와 떠나는 해외여행에 처음으로 여권을 만들어보셨고 여행을 통해 살아생전 해보지 못한 새로운 경험들을 하게 되었다고 한다. 물을 무서워하던 할머니가 세계 3대 다이빙 포인트로 꼽히는 그로토에서 물놀이를 하며 물에 대한 트라우마를 이겨내고 울퉁불퉁한 비포장도로를